close

“비행기 탔는데 옆자리가 이효리” 희귀병 유튜버에 우연히 출연한 이효리..모두 감동 받은 이유

출처 : 유튜브 ‘daily여니’, JTBC ‘효리네 민박’

가수 이효리가 희귀 피부병과 투병 중인 한 유튜버의 채널에 깜짝 출연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이효리의 따뜻한 마음에 감동한 누리꾼들의 칭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비행기에 앉았는데 옆자리가 이효리

출처 : 유튜브 ‘daily여니’

지난 12월 13일 유튜브 채널 ‘daily여니’에는 ‘Vlog | 우연히 만난 이효리 언니와 딥톡 | 제주도 1박 브이로그’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daily여니’는 희귀 피부병 투병 과정을 담고 있는 유튜버입니다.

해당 영상에서 이 유튜버는 김포공항에서 제주로 여행을 떠났는데 이때 비즈니스석 옆자리에 이효리가 우연히 탑승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daily여니’

여니는 “비행기를 탔는데 옆자리가 효리 언니였다. 이륙 후 언니가 먼저 말을 걸었고, 유튜브에 관해 얘기했더니 대화하는 걸 영상으로 찍자고 제안했다. 업로드도 허락해줬다”고 밝혔습니다.

카메라 구도를 직접 잡는 이효리의 모습과 함께 약 20분간 긴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겼습니다. 이효리는 희귀 피부병 투병 과정 등에 대해 상세히 묻기도 했습니다.

대화 말미 이효리는 “(채널을) 환우들이 많이 보나? 나도 집에 가서 봐야지”라며 “가방도 좋은 거 멨는데? 이쁘다. 명품이네. 신발도 예쁜 거 신은 거 같다”고 장난을 쳤습니다.

출처 : 유튜브 ‘daily여니’

여니가 “언니는 못 따라간다”고 하자 이효리는 “나는 뭐 직업이니까. 여행 재밌게 잘하고, 입원해서도 파이팅해”라며 주먹으로 하이파이브를 건네 훈훈함을 자아냈습니다.

여니는 해당 유튜브 영상의 설명란에 “저에게 믿기지 않는 일이 일어났다. 효리 언니와 대화를 나눈 사실이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라며 당시의 감동을 회상했습니다.

이어 “언니가 저와 대화할 때 정말 진심의 눈빛으로 봐주고 집중해 줬다. 굉장히 내향적인 제가 속마음도 말할 정도로 편안했고 친근했다. 저에게 이렇게 잊지 못할 추억 만들어준 효리 언니께 너무 감사하다”고 전했습니다.

이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효리는 인간적인 매력이 있다”, “이런 사람이 우리나라 톱스타라서 너무 좋다”, “보통 연예인들은 나이들면서 각종 사건사고로 실망하게 되는데 이 효리는 점점 멋진 사람이 된다”, “너무 따뜻한 마음이 느껴진다. 멋져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