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제발 가만히 좀 있으세요” 김새론, 김수현 사진 빛삭 후 심각하게 박살나버린 인스타 현 상황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김새론과 김수현이 갑작스럽게 열애설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논란의 시작이었던 사진 한장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이 심상치 않습니다. 김수현과 볼을 맞대고 찍은 사진을 보고 분노를 느낀 팬들은 김새론의 SNS 댓글에 비난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김새론, 김수현 열애설 의혹 진실은?

인스타그램

김새론과 김수현의 최초 열애설은 사진 한 장에서 시작됐습니다. 3월 24일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 더쿠 등에는 ‘김새론 SNS에서 빛삭(공개 즉시 삭제)된 사진’이란 제목의 게시물이 확산되며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이날 새벽 김새론이 자신의 SNS에 갑자기 김수현과 찍은 셀카를 올렸다가 바로 삭제한 것입니다. 해당 사진은 김새론과 김수현이 다정하게 얼굴을 맞댄 스킨십 사진이었습니다.

두 사람은 마치 연인 사이를 방불케 하듯 다정해 보였습니다. 어두운 공간에서 김새론은 윙크를 했고, 김수현은 나른한 표정이었습니다.

인스타그램

이렇게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은 순식간에 퍼졌습니다. 이에 같은 날 텐아시아는 둘의 열애설을 제기했습니다. 김새론은 00년생, 김수현은 88년생으로 둘은 12세 차이로 무려 띠동갑입니다.

일부 언론에서는 “김수현이 드라마 상대역 김지원이 아닌 과거에 같은 회사 소속이었던 김새론과 새롭게 열애 중이다”라거나 “김새론이 과거 사진을 의도했거나 또는 실수로 공개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김수현 측은 논란이 된 사진에 대해 두 사람이 과거 같은 소속사였을 때 촬영한 사진이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한 “김새론 씨의 이러한 행동의 의도는 전혀 알 수 없는 상황”이라고 당황스러움을 표현했습니다.

인스타그램

실수였는지 의도했는지 알 수 없지만 김새론을 향한 누리꾼들의 시선은 차갑습니다. 김새론의 행동이 드라마에 몰입하려는 시청자들을 방해한 것입니다.

또한 ‘눈물의 여왕’ 팬들에게는 드라마 주연이 음주운전으로 논란이 있었던 김새론과 열애설이 나오는 것이 기분 좋지 않았을 것입니다.

김새론, 아수라장이 된 SNS 댓글창

인스타그램

김새론의 SNS 댓글 창은 현재 네티즌들의 질책으로 가득한 상황입니다. ‘눈물의 여왕’ 팬들이 아직 침묵 중인 김새론의 SNS에 몰려가 분노를 표현하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누리꾼들은 “진짜 왜 이래;;; 왜 열심히 만든 작품을 망쳐놓냐”, “선 넘지 마라. 눈에 띄지 마라”, “왜 다 된 밥에… 왜 그러고 살아”, “대체 원하는 게 뭐야?”, “그냥 조용히 살 수 없으신가요. 다른 사람 인생 망치지 마시고요”라는 댓글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또한 누리꾼들은 김새론을 향해 “김지원 한창 잘나가고 있는데… 이제 드디어 빛 보려고 하니까 망쳐버리네”, “일부러 김수현 이미지 망치려고 하는 듯”, “혹시 관심 필요해???”, “왜 피곤하게 해”라며 강하게 비난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드라마 한창 방영 중인데 타이밍도 참”, “상대방은 자다가 벼락 맞는 기분일 듯”, “사귀든 말든 상관없는데 드라마 방영 중엔 조심 좀 해주지” 등 날선 반응을 보였습니다.

인스타그램

이렇게 누리꾼들의 뭇매를 맞고 있는 김새론은 곧 SNS에 논란의 사진을 업로드한 이유를 직접 설명할 예정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달리 김새론이 빛삭한 사진을 올리기 전날(3월 23일) 방송된 ‘눈물의 여왕’ 5회 시청률은 전국 가구 기준 평균 11%(닐슨코리아)로 시청률 고공행진을 기록했습니다.

현재 ‘눈물의 여왕’의 인기는 굉장히 뜨겁습니다. ‘눈물의 여왕’은 방송 3주 만에 영화 ‘파묘’를 제치고 통합 콘텐츠 랭킹 1위 자리에 올랐습니다.

한편 김새론은 2022년 음주운전 사고로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그는 현재 작품 캐스팅이 끊긴 상황으로 최근에는 아르바이트를 하며 생계를 이어가고 있다고 밝힌 적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