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성범죄자 정준영 친구랑 공개연애 안부끄럽냐” 현아, 당당하게 밝힌 연애 근황에 누리꾼 분노 폭발한 이유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가수 현아는 ‘조현아의 목요일 밤’ 유튜브 채널에 출연하였습니다. 해당 방송에서 현아는 열애부터 방송활동에 이르기까지 근황을 털어놨습니다. 하지만 누리꾼들은 냉담한 반응을 넘어 해당 영상에 악플을 도배 하고 있습니다.

현아, “남들 시선 신경쓰이냐”는 질문에…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밤’

지난 4월 18일 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 밤’에는 ‘드디어 만난 하늘 아래 두 현아, 연애설부터 춤까지 다 털고 간 퀸 현아 보러오세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되었습니다.

해당 영상에서 조현아는 현아의 연애에 대해 물었습니다. 조현아는 “현아는 데이트 어디로가? 갈 데가 있을까? 사람들이 모두 알아보잖아”라고 언급한 것입니다.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밤’

이에 현아는 “남자 친구랑 대형 쇼핑몰에 간 적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사람들이 우리를 봤는데 사진도 찍지 않고 그냥 지나가시더라. 그게 정말 감사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현아는 “밖으로 데이트 자주나가? 벚꽃 구경은 했어?”라는 조현아의 질문에 “오늘도 촬영 끝나면 만나러 간다”고 대답했습니다.

이어 조현아가 “휴대폰 보여줄 수 있어?”라고 물었고 현아는 “숨김없이 보여줄 수 있다”라고 말하며 조현아에게 커플 사진을 보여줬습니다.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밤’

이어 현아는 “난 이걸 보면 힘이 난다”고 자랑했습니다. 또 그는 조현아가 “연애하면 더 좋아?”라고 묻자 “너무 좋다”라고 망설임없이 답했습니다.

그러자 조현아는 “사실 걱정을 많이 했어, 신경 쓸까 봐”라고 말했다. 이에 현아는 “제가 일하면서 더욱 용기를 주는 사람을 만나 감사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현아는 “사실은 남들 시선이 많이 신경쓰인다. 하지만 그러다보면 행복이 무엇인지 잃어버리게 되더라”며 “무엇보다 나의 현재에 집중하고자 한다”고 말하며 웃음지었습니다.

누리꾼, 날선 반응보이는 특별한 이유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밤’

현아는 자신의 열애에 당당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하지만 이를 본 누리꾼들의 반응은 싸늘했습니다.

누리꾼들은 “끼리끼리 뭉친거지”, “어차피 같은 부류임, 말해줘도 답 없음”, “몰카 돌려 본 정준영 친구 용준형이랑 사귀다니”, “섭외 대상이 너무 선 넘은 거 아닌가. 굳이 잘나가는 채널에 현아라니, 논란 있는 사람을 왜 섭외를 하는거냐 제발 정상적으로 가라”며 분노에 가득찬 반응을 보였습니다.

또한 누리꾼들은 “현아를 오랫동안 좋아했던 팬으로서 버닝썬 몰카 영상을 본 남자를 만나면서 저렇게 당당한 게 이해가 가지 않는다. 도덕적 기준이라는 게 있는걸까”, “사랑하면 팬들은 모두 다 이해해줘야되나”, “용준형을 양지로 끌고 나오지 마라”, “세상을 떠난 친구의 전 남친이랑 대놓고 사귀는 게 진짜 이해 안된다”, “목요일밤 구독 취소한다”며 이해하기 힘들다는 반응이 많았습니다.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밤’

앞서 지난 1월 현아는 자신의 SNS에서 용준형과 손을 맞잡고 사랑스럽게 찍은 사진을 올리며 공개 연애를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용준형은 지난 2015년에 정준영이 공유한 불법 동영상을 함께 본 멤버라는 의혹이 있었습니다. 이에 용준형은 그룹에서 탈퇴했으며 그를 향한 누리꾼들의 반응은 냉담하기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