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열 받네” 아내 선물로 에르메스 샀다가 충격적인 가격에 아내한테 맞은 연예인

장성규, 아내에게 에르메스 선물
초등학교 동창과 결혼한 사연

“아 열 받네” 아내 선물로 에르메스 샀다가 충격적인 가격에 아내한테 맞은 연예인
출처 : 장성규 인스타그램

에르메스는 고가의 명품 중에서도 사고 싶어도 사기 어려운 명품 브랜드로 유명한데요. 아내 생일 선물로 에르메스를 사줬다가 아내를 화나게 한 연예인이 있어 화제입니다. 바로 방송인 장성규인데요. 무엇이 아내를 화나게 했던 것일까요?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방송인 장성규는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난생처음 에르메스 선물 받은 와이프의 반응’ 제목의 영상을 올려 주목 받았습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아내 유미의 생일을 맞아 이벤트를 준비하는 장성규의 모습이 담겼는데요.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장성규는 아내 유미와 아들 하준이와 호캉스 콘텐츠를 촬영하던 중 “어제 유미 생일인데 정신이 없어서 제대로 못 챙겨줬다. 너무 서운해하더라. 더 센 게 있어야 한다. 큰 걸 해야 감동이 있을 것 같다. 아내가 샤넬 다음으로 에르메스를 언급했다”라고 밝히며 명품관으로 향했습니다.

장성규는 “유미가 얼마나 좋아할까?”라고 말하며 기대에 찬 모습을 보였는데요. 이후 에르메스 매장에서 주황색 쇼핑백을 들고나온 장성규는 “유미는 좋겠다. 나 같은 남편 만나서. 이 디자인이 유미 마음에 들어야 할 텐데”라며 뿌듯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출처 : 장성규 인스타그램

또 장성규는 케이크 판매점에 들러 “제일 비싼 케이크를 달라”며 8만 원짜리 샤인머스켓 케이크를 구입했는데요. 그러면서 “나도 나랑 결혼하고 싶다. 장성규랑 결혼하면 어떤 기분일까? 다 가진 기분이겠지? 상상도 안 된다”라고 혼잣말을 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장성규는 케이크에 촛불을 켠 채 들어와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른 뒤 명품 선물을 꺼냈는데요. 유미는 주황색 에르메스 쇼핑백을 꺼내들고는 “어제 줬어야지. 꼭 카메라 있을 때만 이런거 하더라. 어제 혼나니까 사 온 거 아니냐”고 말하면서도 미소를 감추지 못했는데요.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선물을 개봉한 그녀는 “이게 뭐야? 뭐지?”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큰 쇼핑백 안에 들어있는 제품은 에르메스에서 판매하는 5만 7천원 짜리 기름종이였는데요.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선물을 본 아내 유미는 “뭐야, 누구 아이디어에요?”라며 발끈했고 기름종이를 여러 장 뽑아 얼굴 기름기를 제거했습니다. 이를 본 장성규는 “이거 비싼 거다. 함부로 쓸 게 아니다. 5만 7000원”이라고 말했고 아내 유미는 “아 열 받네”라고 말하며 남편 장성규 이마에 기름종이를 붙이는 척하며 이마를 때려 웃음을 안겼습니다.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장성규 아내는 “그래도 인생 첫 에르메스가 생겼다. 사실 여보가 안 사서 다행이다. 좀 부담스러웠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장성규는 초등학교 동창인 이유미씨와 약 10년 연애 끝에 지난 2014년 결혼했는데요. 슬하에는 두 아들을 두고 있습니다. 그는 자신의 유튜브에서 아내 이유미씨와의 연애 시절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는데요.

출처 : 유튜브 ‘장성규니버스’

그는 취업준비생 시절 계속 취업이 되지 않자 당시 여자친구였던 유미가 “내가 당신 발목을 잡고 하고 싶은 걸 못찾게 하는 것 같다”며 이별을 고했던 적이 있다고 했습니다.

출처 : 장성규 인스타그램

이후 장성규는 아나운서가 된 후 유미에게 연락했는데요. 그러나 유미는 “당신이 아나운서가 돼서 다른 여자분들도 만나볼 수 있는 환경이 됐으니까, 만나 볼 수 있는 사람들은 다 만나보고 그래도 내가 좋으면 다시 연락해줘”라고 말해 장성규를 당황하게 했습니다.

https://youtu.be/jjsai39SmnM

장성규의 아내는 “사실 성규와 헤어지고 나서 여러 남자들을 만나봤지만 계속해서 성규가 떠올랐고 ‘이 사람이랑 결혼해도 되겠다’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고백했습니다. 결국 장성규와 유미는 재회에 성공하면서 결혼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