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빠 차 있어?” 서장훈도 근심에 빠지게 한 ‘왕간다’의 현실 고민

‘오빠 차 있어?’ 영상으로 화제 모은 유튜버 왕간다
현실 고민 및 근황 전해

출처 : 유튜브 ‘왕간다’, KBS Joy

‘오빠 차 있어?’라는 1500만뷰 댄스 영상의 주인공 ‘왕간다’가 최근 방송에 출연해 화제입니다. 그는 자신이 영상의 주인공이라고 밝히며, 본인의 근황과 현실적인 고민에 대해 직접 털어놔 서장훈을 근심에 빠지게 했습니다.

출처 : KBS Joy

지난 1월 9일 KBS 조이 예능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일명 ‘왕간다’라는 이름으로 1500만 조회수를 올린 유튜브 영상의 주인공이 출연했는데요. 그는 ‘핸들링’ 댄스로 화제를 모았습니다. ‘왕간다’ 주인공 본명은 강고연이었는데요.

출처 : KBS Joy

하지만 처음에 이수근과 서장훈은 ‘왕간다’를 알아보지 못했습니다. 두 보살은 “미안한데 ‘왕간다’가 사극 유튜브냐, 개인 채널이냐. 뭘 떴다는 거냐 우리가 뭘 알아야지 않냐”고 물었는데요.

출처 : KBS Joy

이에 강고연은 “내 채널이 아니다. 다른 사람이 운영하는 채널에 내가 ‘오빠 라면먹고 갈래?’로 춤을 추는 영상이 업로드 됐는데 그 영상이 확 떴다. 유행이 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감사하다고 할 정도로 떠서 유행을 타고 있다”고 넉살 좋은 모습을 보였습니다.

출처 : KBS Joy

MC 이수근은 “춤을 한번 보여달라”고 요청했고, 왕간다는 “보여줄 것 다 보여드리고 가겠다”며 원조다운 춤 실력으로 현장을 뒤집어 놨습니다. 두 MC 역시 “들어본 적 있다. 몰라봐서 미안하다”며 환호했습니다.

출처 : KBS Joy

또 그는 “어릴 때부터 춤을 참 좋아해서 학창시절에도 운동하며 춤을 췄다. 학창시절 육상선수 출신이지만 춤을 추면 숨이 가빠지고 심장박동이 빨라진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한 인터뷰에서 그는 “100m 단거리 육상 선수로 경기도 3등이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출처 : KBS Joy

이어 강고연은 본인의 고민을 털어놨는데요. 그는 “앞으로 미래를 바라보려면 점점 성장해야하지 않냐. 이제 30대 후반인데 미래가 여전히 불투명해서 고민이다”고 말했습니다.

출처 : KBS Joy

“현재 혼자 생활 중이다. 그 동안 공장 다녀 저축한 돈 1000만원으로 살고 있다”면서 “이제 적지 않은 나이어서 노후 대책을 세워야한다. 목적 없이 살다가 큰일날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출처 : KBS Joy

그는 “내 꿈은 대표 CEO였는데 꿈이 사라졌다. 취미로 춤을 추고 있을 뿐”이라며 “사람들과 어울리는걸 좋아해 주변에서 레크레이션 강사를 추천받기는 했다, 응원단장도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를 들은 서장훈은 “그걸로는 안된다. 레크리에이션 강사가 되려면 전문으로 배워야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적은 나이가 아니기 때문에 지금처럼 잠깐씩 일하는 걸로 살 수는 없다”며 “오래 할 수 있는 일을 찾아서 열심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출처 : KBS Joy

이수근도 “본인의 삶이 하루하루 즐겁고 큰 어려움이 없으면 좀 여유를 가져도 좋다. 조금 늦어도 인생을 제대로 설계하기를 바란다”고 조언했습니다.

강고연은 “그래도 믿어줄 가족들이 있어 저 스스로 목표를 잡고 자기 개발하는데 집중하면 좋은 날이 올 거라 믿는다”고 파이팅을 외쳤습니다.

출처 : KBS Joy

서장훈은 “건강도 관리해야된다. 그 춤추고 숨이 차면..”이라며 걱정했고, 이에 강고연은 “사실 관절염도 있어 정신 차리겠다”고 답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왕간다’, ‘근황올림픽’

한편, 최근 강고연은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출연해 ‘오빠 차 있어?’라는 영상을 찍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는데요.

그는 “이거 그냥 주방에서 (휴대폰을) 이렇게 놓고, ‘오빠, 오빠’ 이거 밖에 없지 않냐. 이게 NG 없이 한 번에 찍고 넘긴 거다. 그 노래를 매일 듣다가 가사를 좀 유심히 듣는 편이라서 그냥 그 가사대로 춤 동작이 저도 모르게 나와서 그렇게 찍은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

‘오빠 차 있어?’ 영상에서 가장 인기를 받은 부분인 ‘부드러운 핸들링’에 대해서 밝히기도 했는데요. 그는 “제가 워낙 차를 좋아한다”라며 “닥터스트레인지에 나오는 동작을 쉽게 했는데 따라 하시는 분들은 잘 못하시는 것 같다. 제가 몸이 좀 유연했나? 지금은 저도 어떻게 췄는지 기억이 안난다”며 쑥스러워 했습니다.

또 그는 영상 속 의상에 대해 “그때는 제가 뚱뚱해졌을 때였다. ‘나 예쁘지 않으니까 한번 망가져서 찍어보자’라는 생각으로 찍었다”며 “제가 영상에서 예쁘게 나왔으면 이 영상은 안 떴을 것 같다. 약간 코미디 영상이지 않냐. 그래서 이게 붐이 된 것 같다”고 털어놨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

이어 그는 ‘오빠 차 있어?’ 댄스를 선보이면서 원조의 품격이 느껴지는 부드러운 몸짓을 보여줬습니다.

강고연은 유튜브 ‘왕간다’ 채널이 본인 소유가 아니라고 밝혔는데요. 그는 “영상 속 인물은 내가 맞는데 ‘왕간다’라는 사람은 누군지 전혀 모른다. (주변에서) 수익 창출을 해보라고 하시는데 저는 그런 거 신경 안 쓴다. 보는데 만족한다”고 전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

인터뷰를 마무리하며 그는 “저를 알아보는 것에 신경 쓰지 않는다. 저의 만족을 위해 찍었다”며 “제가 찍은 영상 보시고 ‘너무 대단해. 예뻐’ 해주시는 게 과한 것 같고 쑥스럽고 그렇다.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인사를 건넸습니다.